보도자료
> 알림 > 보도자료

[보도자료] 박정훈 대령 해병대 수사단장 복직 탄원 운동 개시

작성일: 2023-09-08조회: 14515

※ 조선미디어그룹, 채널A, 아시아경제, 한국경제의 본 보도자료 인용을 불허합니다 

[보도자료]

박정훈 대령 해병대 수사단장 복직 탄원 운동 개시

-9월 14일까지 보직해임 집행정지신청 인용을 위한 온라인 탄원서 모집-

많은 시민 여러분의 참여로 지난 9월 1일, 박정훈 대령 구속영장이 기각되었습니다. 

단 하루만에 모인 17,139명의 구속 반대 탄원서는 '대통령의 격노'와 외압 의혹이 언급되자마자 막무가내로 박 대령을 구속시켜 입을 막으려던 국방부의 간담을 서늘하게 하였습니다.

이제 박정훈 대령을 해병대 수사단장으로 복직시켜야 합니다.

8월 2일, 국방부와 해병대는 박 대령이 외압을 거부하자마자 수사단장 보직을 박탈했습니다.

성역 없는 채 상병 사망 원인 수사를 방해하기 위해 수사권부터 빼앗은 것입니다.

"하루빨리 복귀해 채 상병 사망 원인을 보강조사하고 필요한 조치를 강구할 예정입니다"

9월 4일, 박 대령은 수사단장 보직해임 집행정지 심문 기일에 출석하며 이렇게 말했습니다.

군에서 자녀를 잃은 어머님, 아버님들 앞에서 다짐한 말입니다.

박 대령은 수원지방법원에 보직해임무효소송을 제기하고, 집행정지를 신청했습니다.

집행정지 신청을 맡은 재판부는 9월 15일까지 모든 자료를 제출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.

 

집행정지가 받아들여지면 박 대령은 즉시 수사단장으로 복직하게 됩니다.

외압으로 망가진 채 상병 사망 사건 수사에 브레이크를 걸 수 있게 됩니다.

채 상병 사망의 진실이 가려지지 않길 바라는 시민의 목소리를 모아주십시오.

박 대령의 해병대 수사단장 복직을 위한 집행정지신청 인용 촉구 탄원에 동참해주십시오.

온라인 탄원서 작성 : https://bit.ly/marinepark2 

2023. 9. 8.

군인권센터

소장 임태훈

관련 보도자료

주소: (우: 04057) 서울특별시 마포구 신촌로14길 20 (노고산동54-64) 태인빌딩 4층 전화: 02-7337-119 팩스: 02-2677-8119
기관명: 군인권센터(대표: 소장 임태훈) 고유번호: 101-80-06648

Copyright © 2006 군인권센터 All rights reserved.
후원계좌
국민 00993704013027 (예금주: 군인권센터)